메뉴 건너뛰기

경남고 31회 동기회

경남고등학교 제31회 동기회

지혜로운 변명

2009.09.22 11:59

박종규 조회 수:1263

일본의 무로마치 시대의 고승으로 잇큐(一休) 선사가 있었다

잇큐 선사는  27세 때 스승으로부터 깨달음을 인가받았고

그 후 세상을 떠날 때까지 고기도 먹고 술도 마시며 여색을 즐기는 등

우리나라 조선말기의 고승인 경허 스님과 비슷한 무애행을 실천하며 살았다.


지금도 일본불교사에서 잇큐 선사는 매우 독특한 인물로

많은 사람들의 존경을 받고 있다.


잇큐 선사가 어렸을 때의 일이다.

하루는 그의 스승이 매우 아끼는 골동품 찻잔을 깨뜨리고 말했다.

스승이 외출했다 돌아오자 잇큐 선사는 깨진 찻잔을 허리 뒤에 감추고

스승에게 심각한 목소리로 물었다.

 "스승님, 왜 사람들은 죽어야 하나요?"

스승은 어린 잇큐의 질문이 기특하여 머리를 쓰다듬어 주며 대답했다.

  "사람이 죽는 건 자연의 섭리란다. 사람뿐만 아니라

이 세상 태어난 모든 것은 다 죽게 되어 있단다."


스승의 말이 떨어지자 잇큐 선사는 허리 뒤에 감추었던 깨진 찻잔을 꺼내 보이며 말했다.

  "스승님, 스승님의 이 찻잔도 죽을 때가 되었나 봅니다."



*****


먼저 잇큐 선사는 자신이 스승님이 아끼는 골동품을 깨뜨렸다고 잘못을 인정을 하였다

사람은 누구나 실수를 할 수가 있는 것이고 실수를 하더라도 거짓말을 하지 않고

골동품을 깨뜨렸다고 잘못을 시인을 하는데 스승인들 어찌할 것인가


또 成住壞空(성주괴공: 이루어 진 것은 반드시 허물어지고 만다)의 대진리를 알고서

스승의 입으로부터 “이 세상 태어난 것은 다 죽게되어 있다”는 말씀을 하게 하여

골동품도 언젠가는 사라져야 할 것이라는 것을 환기시켜 놓았기에

스승으로서도 一口二言을 할 도리가 없도록 하였다


세상에 이보다 지혜로운 변명이 있겠는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자유게시판 김태근 2016.01.20 479
3632 삼대구년 만임다 ㅋㅋㅋ [5] 신화섭 2013.03.02 1378
3631 전. MBC 뉴스데스크 앵커 - 조정민 목사(23회) 초청집회 김영완 2012.05.26 1370
3630 친구들께 오랫만에 노래선물 보냅니다... [3] 고박 2007.11.17 1360
3629 2013년도 '어울림한마당' (5/26) 찬조내역 동기회 2013.05.13 1349
3628 백두대간26차 (이화령~지름티재) 안내 용마산악회 2009.09.15 1342
3627 감사 드립니다^^ [4] 장성호 2013.03.04 1341
3626 '2009년 송년의 밤' 그림 모음 [6] file 이승진 2009.12.21 1336
3625 1박2일 주유천하 [1] 김옥운 2009.09.05 1329
3624 졸업30주년 홈캄잉기획단 4차회의록 (최종) 회장단 2007.04.22 1314
3623 정철수 고문 장녀, 이진 양 결혼식 (8 / 10) 알림 [2] 동기회 2013.07.29 1308
3622 2012년도 "31 어울림 한마당" 행사 (5월 20일) 안내 [3] 동기회 2012.04.12 1302
3621 31회 김대근씨를 찾습니다 [2] shbae 2009.10.01 1292
3620 우리동기 영전소식을 알립니다 [7] file 김성규 2008.03.31 1286
3619 38광땡, 37대통大通! [6] 정용정 2013.03.07 1280
3618 ★ 31 '어울림 한마당' 행사 찬조 내역 ★ [1] 동기회 2012.04.24 1279
3617 간만에 올려도 별거 없음~(614 서부남부MNA) 서동균 2013.06.18 1274
3616 말라꼬 사진을 이리 박아가,,사서 고생인지..ㅠㅠ [6] 서동균 2012.05.21 1268
3615 오월의 구덕 [2] 이병태 2013.05.23 1267
» 지혜로운 변명 [1] 박종규 2009.09.22 1263
3613 ▶◀ 訃告 - 김상용 동기 부친상 [6] 동기회 2009.09.26 125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