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경남고 31회 동기회

경남고등학교 제31회 동기회

운명은 내손안에 있다.

2010.02.01 15:36

박종규 조회 수:199

Road to Nowhere
 
 
 
어느 산에 스님 한 분이 살았다. 
 
들리는 바로는 아직까지 한 명도 그의 말문을 막히게 한 사람이 없다고 한다. 
 
어느 날 똑똑한 아이가 손에 작은 새 한 마리를 쥐고 스님에게 가서 물었다. 
 
“이 새가 죽은 건가요? 아니면 살아 있는 건가요?”    그리고 생각했다. 
 
‘이 스님이 살았다고 하면 목 졸라서 죽여 버리고, 죽었다고 하면 날려 보내야지. 
 
내가 드디어 이 스님을 이기는구나.’ 
 
 
스님이 웃으면서 말했다. 
 
“얘야, 그 새의 생사는 네 손에 달렸지, 내 입에 달린 것이 아니란다.” 
 
꼬마는 새를 날려 보내며 말했다. 
 
“스님은 어떻게 이토록 지혜로우신가요?”    그러자 스님이 대답했다. 
 
“예전에는 정말 멍청한 아이였다. 그러나 매일 열심히 공부하고 생각하다 보니 
 
지혜가 생기기 시작하더구나. 너는 나보다 더 지혜로운 사람이 될 것 같구나.” 
 
 
그러나 아이는 슬픈 기색을 보이며 말했다. 
 
“어제 어머니께서 점을 보셨는데 제 운명은 엉망이라고 했다는군요.” 
 
스님은 잠깐 동안 침묵하더니 아이의 손을 당겨 잡았다. 
 
“얘야, 네 손금을 좀 보여주렴. 이것은 감정선, 이것은 사업선, 이것은 생명선, 
 
자아, 이제는 주먹을 꼭 쥐어 보렴.” 
 
아이는 주먹을 꼭 쥐고 스님을 바라보았다. 
 
“얘야, 네 감정선, 사업선, 생명선이 어디 있느냐?” 
 
“바로 제 손안에 있지요.” 
 
“그렇지, 바로 네 운명은 네 손안에 있는 것이지, 다른 사람의 입에 달린 것이 아니란다. 
 
다른 사람으로 인해 네 운명을 포기하지 말거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자유게시판 김태근 2016.01.20 479
3553 제 2회 재경 용마 기별대항 당구대회 안내!!! [1] 재경31동기회 2009.10.28 197
3552 비우지 말고 채우자. 박종규 2010.02.17 197
3551 참 나는 누구인가??? 박종규 2011.02.25 197
3550 아름다운 우리들의 모교 모습 file 고영호 2009.10.18 198
3549 간월산 산행, 사진올리기 재도전 [2] file 이승진 2009.12.15 198
3548 김수환 추기경님의 9訓 박종규 2010.02.02 198
3547 법정스님 입적 [1] 고영호 2010.03.11 198
3546 하나의 가치 박종규 2010.04.16 198
3545 톨스토이 명언 박종규 2011.02.28 198
3544 우리는 한 순간도 부처가 아닌 적이 없었다. 박종규 2011.03.10 198
3543 동창회장배쟁탈 제 11회 용마골프대회 개최 안내 [1] 동기회 2009.05.04 199
3542 동부지회 6월 정기모임장소 확정공지 [5] 동부지회 2009.06.15 199
3541 틈틈이 실천하는 ‘자투리건강법’ [2] 고영호 2009.06.23 199
3540 2009년도 경남중고등학교 사하구 총동창회 정기총회(2) [1] file 류명석 2009.10.10 199
3539 벌써 이번주도... file 고영호 2010.01.29 199
» 운명은 내손안에 있다. [1] 박종규 2010.02.01 199
3537 비우지 말고 채우자 2--"이 뭣고"??? [2] 박종규 2010.03.19 199
3536 영원히 소유할 수 있는것 [2] 김헌주 2010.04.01 199
3535 내게 독이 되는 운동이 있다? 고영호 2010.04.09 199
3534 경기4 서동균 2010.06.03 19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