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경남고 31회 동기회

경남고등학교 제31회 동기회

뺄셈

2015.05.30 18:53

정용정 조회 수:254

뺄셈

           

               -김광규(1941~)


덧셈은 끝났다

밥과 잠을 줄이고

뺄셈을 시작해야 한다

남은 것이라곤

때 묻은 문패와 헤어진 옷가지

이것이 나의 모든 재산일까

돋보기 안경을 코에 걸치고

아직도 옛날 서류를 뒤적거리고

낡은 사전을 들추어 보는 것은 품위없는 짓

. . . . . .

이제는 정물처럼 창가에 앉아

바깥의 저녁을 바라보면서

뺄셈을 한다

혹시 모자라지 않을까

그래도 무엇인가 남을까


장석주 시인의 해설도 첨부해볼까

나이가 들수록 '뺄셈'을 하며 살자는 청유는 지혜롭다.

밥도, 잠도, 욕심도 줄이자.

우리에게 지쁨을 주던 오색(五色), 오음(五音), 오미(五味)도

덜어내고 줄이자. 그까짓 재산 따위도 다 덜어주고 나눠줘서

남은 게 없도록 하자. 그래야 영원한 여행에 나설 때 홀가분할 테니까.

늙어서 '덧셈'은 부질없을 뿐더러 누추하기조차 하다.

자꾸 뺄셈을 해서 가벼워져야 삶도 자유로워지는 법.

죽음은 무(無). 인생에서 가장 큰 뺄셈이다!

창가에서 "바깥의 저녁을 바라보면서 뺄셈을" 하는 노시인의

뒷모습은 고적할 뿐만 아니라 엄숙하기조차 하다.

. . . . . .


내일 모레면 유월이네. 올해도 거의 반년이 휘리릭~

연휴 많던 오월에 칭구들은 어떤 날들을 보내셨는지?


이 몸 본초本草는

실속없는 점빵에 매여서 오도가도 못 하였지만,

매일 밤 자정이 넘어 집으로 돌아와

두 다리 뻗고 마음자리라도 편히 누일 수 있어서

좋더이다. 좋더이다.


간만에..

토요일 저녁의 썰레발.   ^J^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자유게시판 김태근 2016.01.20 477
3705 서울 35도 정용정 2015.07.11 371
3704 달팽이 약전( 略傳), 플라시보 [5] 정용정 2015.06.21 619
3703 58 개띠들의 <잃어버린 시간을 찾아서>... [3] 한형조 2015.06.21 487
3702 기억나나?...'척박과 질박' [1] 정용정 2015.06.19 368
3701 버럭성질; 맹물 [4] 정용정 2015.06.10 339
3700 2015 용마산악회 경부합동산행 시행계획 [1] 재경동기회 2015.06.01 278
» 뺄셈 정용정 2015.05.30 254
3698 기쁜 소식을 알립니다! [1] 오민일 2015.05.29 330
3697 동부지회 6월 정기모임 [2] 동부지회 2015.05.29 229
3696 스승의 날 행사에 동기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재경동기회 2015.05.06 1117
3695 봄밤을 즐겨볼까 정용정 2015.04.28 260
3694 < 2015년 31' 어울림한마당 개최 안내> 사무국장. 2015.04.19 343
3693 벚꽃 지다: 또박또박 정용정 2015.04.18 218
3692 2015년 봄맞이 청계산 산행 및 단합모임 공지(4/18) _ 경남중고 31회 재경동기회 윤범 2015.04.07 397
3691 제 47회 재경 기별야구대회 김대식 2015.04.06 246
3690 제1회 당구대회 개인전(재경) 재경동기회 2015.04.06 202
3689 제 47회 기별야구대회 안내(재경) 재경동기회 2015.04.06 165
3688 감사의 인사를 올립니다. 박종규 2015.04.06 187
3687 서부지회 4월 정기 모임 안내 [1] 사무국장. 2015.04.01 254
3686 북부지회4월 정기모임 [1] 북부지회 2015.03.28 18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