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경남고 31회 동기회

경남고등학교 제31회 동기회

산골여인의 애절한절규

2010.02.06 15:41

박인정 조회 수:487

충청도 어느 산골 마을에 한 여인이
지서를 찾아와 강간(?)을 당했다고 울먹였다.
순경이 자초지종을 물었다.

순경 : 원제, 워디서 워떤 눔에게 워떠캐 당해시유 그래..?


여인 : 긍께 그거이...
         지가 삼밭에서 김을 매고 있었구만유?

         근디 뒤에서 워떤 놈이 갑짜기 덮쳐 버렸지 않것시유?
         폭삭 엎어놓고 디 미는디 꼼짝두 못하고 당하고 말았구 만유~



순경 : 얼라~?
         고놈 참 날쌔게두 해치웠나 비네...
         혀도 그라제, 워쪄 소리도 못 질렀대유?

여인 : 소리를 워찌 지른디유~~~.

 
         순식간에 숨이 컥컥 막히면서~~~사지에  힘이 쫘악 빠지는데유

 
         고놈 !거시기힘은 또 워찌나 좋은지유~~~(아우~~미치데유~).

순경 : 워미,~~~미쳐불것네유~~~

...
         그라믄 끝난 다음에라도 도망가기 전에 소리 지르지 그랬시유~

여인 : 워찌나 빨리 떡방아를 찧던지 발동기 보덤 더 빠르드랑게유
        

정신이 항개도 없었시유~~냉중에 보니께 벌써 도망가고 없었시유~~~

 

순경 : 워미, 환장 하겟시유~~~ 허믄 얼굴은 봤시유~~~?

여인 : 못 봤시유~~~.

순경 : 워찌 얼굴도 못 봤대유? 고것이 시방 말이나 되남유~?

여인 : 아~~~글세 뒤에서 디미는데 당했다니 깐유~

순경 : 암만 그려도 그렇지유, 돌아보면 될거 아니것시유?

여인 : 안대유 ~!!돌아보면 빠지 잖아유~

순경 : 
         그눔 벌써 재 넘어 갔을거구만유~ 


         새참 먹은 셈 치고 돌아가셔유~ 젠장.....쩝

여인 : 안 되어유~ 찾어야 되유~ 
         
        고로코롬 맛있는 새참이  그리 흔하지 않지유~


        후딱 찾아 주셔야 되유~ 으앙~~~

 

~~~~~~~~~~~~~~~~~~~~~~~~~~~~~~~~~~~~~~~~~~~~~~~~~~~~~~~~~~~~~~

 

벡스코 앞   육교 부근  1차선 좌회전 금지 차선에서 홈플러스쪽 으로 좌회전하다가 순경 한테  많이 

 

적발된다  눈치 빠른놈은 내 @ 빨아라 하고 재쌉게 도망가는데  착한 사람은 잡혀서  딱지 받아가네

 

눈치 빠르게  자기 이익 추구하면서 사는것이 좋은것만  아니고  떄로는 지것 손해 보면서   바보 처럼

 

살아가며는  언제가는 복이 온다고 하는데 ,... 요즘 세상  이렇게 사는 사람은   그리 흔하지  않지유

 

~~~~~~~~~~~~~~~~ 몰섹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자유게시판 김태근 2016.01.20 479
2232 유방암 예방 방법 고영호 2010.02.12 186
2231 "설" 명절 잘 보내기를!!! [3] 박종규 2010.02.12 190
2230 북부지회 정기모임 [1] file 박종건 2010.02.11 567
2229 친구들 모두 설 명절 잘 보내고 복들도 마이 받으시게! [5] 고영호 2010.02.11 186
2228 生覺 박종규 2010.02.11 183
2227 등산화구입할려는데~~~ [7] 장재민 2010.02.11 286
2226 용마산악회 시산제 안내!!! (재경) [2] 재경동기회 2010.02.11 229
2225 ▶◀ 訃告 - 김부일 동기 부친상 [5] 동기회 2010.02.10 271
2224 서부 지회는 디카가 없다!(주면 자지 안주면 안 자지!) [4] file 서동균 2010.02.10 490
2223 걱정말고 부탁하세요 [3] file 고영호 2010.02.10 205
2222 청량음료 즐기면... file 고영호 2010.02.09 190
2221 바람은 그 소리를 남기지 않는다 박종규 2010.02.09 179
2220 ▶ ◀ 訃 告 - 박익순 동기 부친상 [5] 재경동기회 2010.02.08 372
2219 재미있게 살아야 할 또 다른 이유... [2] file 고영호 2010.02.08 224
» 산골여인의 애절한절규 [1] 박인정 2010.02.06 487
2217 비움을 실천해보는 주말들 되길... 고영호 2010.02.06 192
2216 부 자 동문 [3] 성오룡 2010.02.06 264
2215 진리는 定해진 것이 없다(無有定法) 박종규 2010.02.05 188
2214 어느 CEO의 한말씀.. [5] 신수열 2010.02.04 283
2213 2월 20일(토) 향기로운 주말을 위한 무용공연 관람 안내 [5] file 서동균 2010.02.04 244
위로